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송승헌 빌딩 130억 올랐냐는 질문에…말없이 웃으며 '인정'

[사진 MBC`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사진 중앙일보 포토 DB, 일간스포츠]


‘송승헌 빌딩’.



배우 송승헌이 소유한 빌딩의 시가가 130억이나 올랐다는 사실을 인정했다.



송승헌은 7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 MC 김구라가 “2006년도에 구입한 빌딩이 시가 130억이라는 것이 맞냐”고 묻자 말없이 웃으며 사실임을 인정했다.



이에 MC 규현은 “시가가 130억인 것이 아니라, 130억이 오른 것이라고 한다”고 정정했다.



김구라는 “저번에 출연했던 서장훈이 150억~200억대 빌딩부자였는데, 장훈이 이제 빼도 되겠다”고 했다.



함께 출연한 영화감독 김대우는 “송승헌이 빌딩부자라는 기사가 나기 일주일 전에 ‘돈 벌 때 아껴 쓰라’고 충고했던 것이 후회된다”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