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빅스타 리틀스타' 이지연 전 아나운서, 프리선언 후 첫 예능 출연

[사진 JTBC `빅스타 리틀스타` 이지연]
 

이지연 전 KBS 아나운서가 프리 선언 후 첫 예능에 출연한다.



이지연은 10일 방송되는 JTBC 파일럿 프로그램 ‘빅스타 리틀스타’에 출연해 특유의 예능감과 재치 있는 입담을 선보인다.



JTBC ‘빅스타 리틀스타’는 시청자들이 궁금해 하는 스타와 그들의 자녀, 손자, 조카가 함께 출연, 퀴즈 형식을 빌려 스타의 사생활을 거침없이 밝히는 가족 토크쇼다 최근 ‘육아하는 쌍둥이 아빠’로 또 한 번의 전성기를 맞은 이휘재가 단독 MC를 맡아 화제가 됐다.



이지연 전 아나운서는 딸 이규은(5) 양과 함께 프로그램 녹화를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 5살이 된 이지연의 딸 이규은 양은 깜찍한 외모와 순수한 표현으로 엄마 이지연의 평소 사생활을 무참히 폭로했다는 후문이다.



또 규은 양의 얼굴을 본 MC 이휘재가 “이상벽 선생님”이라고 불러 현장을 폭소케 했다.

이지연의 첫 예능 출격기는 10일 토요일 밤 7시 30분 JTBC ‘빅스타 리틀스타’에서 공개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