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윤정 PD "'커피프린스 1호점' 만든 PD, CJ E&M으로 이적하나"

MBC 드라마 ‘골든타임’, ‘커피프린스 1호점’을 연출한 이윤정 PD의 CJ E&M 이적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30일 한 매체는 복수의 방송 관계자의 말을 빌려 이윤정 PD가 최근 MBC 퇴사를 결정하고 CJ E&M으로 이적하는 것을 검토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 PD는 MBC에 사의를 표명하거나 사표를 제출하진 않은 상황이지만 사실상 이적이 확정됐다는 것이 주위의 얘기다.



이에 이윤정 PD는 “확정된 것이 없다. 확실하게 마음을 정하지 못했다. 이적 형태가 아니라 작품 계약을 놓고 프리랜서 PD로 논의 중이다. 구체적으로 확정된 사항은 아무것도 없다”고 입장을 밝혔다.



MBC 최초의 여성 드라마 PD인 이윤정 PD는 2005년 MBC ‘베스트극장-매직파워알콜’로 데뷔해 ‘태릉선수촌’, ‘커피프린스 1호점’, ‘트리플’, ‘골든타임’ 등을 연출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