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진영, 걸그룹 시절 사진보니 "우월 각선미 그대로…얼굴은?"















 

트로트 가수 홍진영(29)이 걸그룹 출신임을 털어놨다.



홍진영은 29일 방송된 KBS 2TV ‘1대100’에 출연해 “2007년 걸그룹 ‘스완’으로 데뷔했다”고 고백했다.



이어 “스완이 백조라는 뜻 아니냐. 그런데 정말 두 달 만에 백조가 됐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 홍진영은 “홍진호와 앞글자가 같아서 괜히 친근감이 느껴졌을 뿐 스캔들이 난 것은 아니다”라며 열애설을 해명했다.



홍진영은 자신의 이상형에 대해 “같이 있을 때 편한 남자가 좋다. 기댈 수 있는 사람을 원한다. 요즘은 바빠서 그런 분을 만나지 못하고 있다”고 밝혔다.



홍진영의 과거 걸그룹 ‘스완’ 활동 시절 모습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왔다. 스완은 홍진영, 한지나, 허윤미, 김연지로 구성된 4인조 걸그룹으로 2007년 7월 디지털 싱글 앨범 ‘Booming SWANS!’으로 데뷔했다.



이날 홍진영은 마지막 단계인 11단계까지 진출했다. 또한 무역학 박사 학위를 땄다고도 말했다. 홍진영의 아버지는 조선대 명예교수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