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유압식 절단기 점검하는 해군 잠수요원



















































세월호 침몰사고 14일째인 29일 전남 진도군 조도면 병풍도 북쪽 사고 해역에 바지선 언딘 리베로호가 정박해 있다. 리베로 바지선 위에서 해군 잠수부들이 출입문 개방에 쓸 유압식 절단기를 점검하고 있다. 휴식 중인 잠수부들이 세월호 침몰 지점을 바라보고 있다.



사고 해역에서 민·관·군 관계자들이 실종자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인근 사고 해역에서 다이빙벨을 실은 알파잠수종합기술공사 바지선이 투입을 기다리고 있다. 전남 진도군 조도면 병풍도 북쪽 사고 해역에서 세월호에서 새어나온 기름띠 제거를 위한 방제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뉴스1·뉴시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