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수만 기부…10억원 쾌척 "한 명의 부모로서 가슴이 아프다"

[사진 중앙포토]
 

SM엔터테인먼트와 이수만 회장이 세월호 희생자들을 위해 10억을 기부했다.



28일 대한적십자사는 “SM이 세월호 침몰 사고로 인해 아픔을 겪고 있는 분들을 위해 써달라며 10억원을 기부했다. 전달된 기부금은 전액 세월호 침몰 사고의 희생자 및 실종자, 유가족 등을 위해 사용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기부금 10억은 SM엔터테인먼트의 기부금 5억원과 이수만 회장의 5억원이 합쳐진 것이다.



이수만 회장은 “저에게는 아들이자 딸 같은 우리 연예인들과 꿈을 키우고 희망을 함께 나눠가며 살아온 한 명의 부모로서, 너무나 가슴이 아프고 안타깝습니다”라고 심경을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