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성미 감독, 청와대 자유게시판에 글 다시 올려







‘레고로 만든 희망버스 이야기’를 만든 박성미 감독이 세월호 침몰 사고와 관련해 대통령 하야를 요구하는 글을 쓴 원작자로 밝혀졌다.



27일 세월호 침몰 사고와 관련해 대통령의 하야를 주장하는 ‘당신이 대통령이어선 안 되는 이유’라는 제목의 글이 청와대 홈페이지 자유게시판에 올라왔다.



이 글은 약 52만 명이 읽을 정도로 반향을 일으켰지만 게시자가 자신이 직접 쓴 글이 아니라며 자진 삭제했다.



이후 박성미 감독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이런 대통령 필요없다’ 글쓴이라고 밝혔다. 박 감독의 페이스북에도 25일 오후 7시25분 시점으로 청와대 자유게시판에 오른 글과 똑같은 글이 올라와 있다.



박 감독은 트위터에서 “제 글을 청와대에 옮겨주신 분이 본인 글이 아니었는데 부담된다며 게시판운영자에게 삭제를 요청하셨습니다. 혹시 오해 있을까봐 말씀드립니다. 게시판 열리면 제가 다시 올리겠습니다. 댓글들은 대부분 저장해 두었습니다”고 밝혔다.



현재 청와대 자유게시판에는 해당 글이 박성미 씨의 이름으로 다시 올라와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