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간] 노안수술 병원서 생긴 일

국내 노안수술의 선두주자인 아이러브안과 박영순 원장이 에세이집 『눈빛이 달라졌어요』를 펴냈다. 저자는 국내 최초로 국제노안연구소를 설립해 노안 연구에 몰두해 왔다. 이 책은 안과진료실에서 만나 온 환자와 눈 건강에 대한 얘기다. 99세 초고령 환자의 백내장수술 후일담, 눈에 대한 오해와 진실, 안과수술의 허와 실 등을 통해 진솔한 진료철학을 담아냈다. 박영순 지음, 비비투, 232쪽, 1만5000원.



전 여자프로골퍼 박지은, 록가수 윤도현, 영화감독 이준익에게는 공통점이 있다. 모두 ‘미니맥스 척추시술’을 받았다는 점. 내시경을 이용해 최소 절개·침입·손상으로 척추를 치료하는 방법이다. 이 같은 척추시술법을 가이드하는 책 『미니맥스 척추시술』이 발간됐다. 미니맥스 척추시술의 다양한 방법을 이해하기 쉽게 풀어냈다. 비수술 치료에 대한 잘못된 상식, 병원 선택의 올바른 기준을 제시한다. 이상호 외 지음, 우리들척추건강, 200쪽, 1만8000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