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자하 하디드의 디자인 감각

Photography by KDK
3월 21일 개관한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를 방문한 사람들이 개관 3주 만인 13일 100만 명을 넘었다. 건물을 지은 영국의 건축가 자하 하디드는 자신의 통찰력에 관한 전시를 개관 당시 일부 전시품을 통해 프리뷰처럼 선보였는데, 이 ‘자하 하디드의 360도’전이 4일부터 DDP 국제회의장에서 본격적으로 본 전시를 시작했다. DDP에 대한 자하의 다양한 리서치와 해석을 비롯해 움직임에 대한 철학을 담은 ‘노바 슈즈’, 물이 퍼져나가는 듯한 ‘리퀴드 글라스 테이블’, 신소재인 크리스탈플렉스를 이용한 샹들리에 ‘아리아&가비아 램프’ 등을 볼 수 있다. 월요일 휴관. 입장료 4000원.

‘자하 하디드 360도’전 4월 4일~5월 31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문의 02-584-5044


※ 테블릿 PC 중앙 SUNDAY APP에서 더 많은 작품을 보실 수 있습니다.

구독신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