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송승헌·류현진 "세월호 사고에 깊은 애도…1억 기부하겠다"

배우 송승헌이 ‘세월호 침몰’ 사고 구호지원을 위해 1억원을 구세군에 기탁했다.



송승헌은 ‘세월호 침몰’ 사고 소식을 듣고 가슴 아파하다 이같은 결정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16일 송승헌은 자신의 트위터에 “기도하는 마음으로 지켜보고 있는데 마음이 너무 아프네요. 진도 여객선 침몰에 깊은 애도를 표하고, 실종자분들 무사하시기를 간절히 기도합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송승헌의 선행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과거 송승헌은 2011년 동일본 대지진 때 일본 정부에 2억 원을 기부한 바 있다.



또 송승헌과 함께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활동 중인 류현진(LA다저스)도 구호 성금으로 1억원을 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