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월호 침몰, 현장 투입된 대조영합 승조원 머리 다쳐 의식불명 상태

16일 발생한 진도 여객선 침몰 사고 현장에 투입된 대조영함 승조원 한 명이 작업 중 머리를 다쳐 의식불명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17일 해군 관계자는 “16일 사고 현장에 투입된 4500t 급 구축함 대조영함의 승조원인 윤모(21) 병장이 함정 내 화물승강기 작업을 하다가 머리를 다쳤다. 군의관이 응급조치를 한 뒤 헬기를 이용해 제주 한라병원에 후송했지만 현재 의식불명 상태”라고 전했다.





윤 병장은 현재 인공호흡기에 의존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계자는 윤 병장이 수중 수색 및 구조 작전에 직접 참여하는 인원은 아니라고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