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근혜 "세월호 침몰 사고 원인 책임자 엄벌할 것"

박근혜 대통령이 진도 체육관을 방문해 실종자 가족들을 위로했다.



박근혜 대통령은 17일 오후 2시쯤 진도에 도착해 30분간 해경청장에게 보고를 받은 후 “1분 1초가 급하니 구조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박근혜 대통령은 진도 체육관에 방문해 가족들에게 위로의 말을 전했다.



박근혜 대통령은 피해자 가족들에게 세월호 침몰 사고에 대해 “원인을 규명하고 책임질 사람을 엄벌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박근혜 대통령은 진도 여객선 침몰 소식을 전해들은 후 “참으로 참담한 심정이다”며 “가장 중요한 것은 생존자를 빨리 구출하는 일이니 여기에 총력을 기울여야 하며 배에서 빠져나오지 못한 사람들을 한시바삐 구조해야 한다”고 강조한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