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우디 'A3 스포트백 e-트론' 부산모터쇼에서 국내 최초 공개





아우디코리아는 2014 부산국제모터쇼에 ‘A3 스포트백 e-트론’을 국내에 첫 공개 한다고 10일 밝혔다.



아우디는 다음달 30일 부산 벡스코에서 개막 예정인 2014 부산국제모터쇼에 A3 스포트백 e-트론 을 포함, 총 12개의 모델을 공개한다.



아우디 A3 스포트백 e-트론은 A3 스포트백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이다. 한번 주유로 940㎞(유럽기준)를 이동할 수 있고 전기 모터만으로도 최대 50㎞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출퇴근 등 일상 운행 때는 전기차로 이용하다가 장거리 운행이나 충전 도중의 급한 이용 땐 가솔린 엔진 차량으로 활용할 수 있어 상황에 따른 맞춤 운용이 가능하다.



A3 스포트백 e-트론은 150마력의 1.4ℓ TFSI 엔진과 전기모터가 결합돼 총 204마력을 발휘한다. 최대 토크는 35.7kg·m 이다. 0→100㎞까지 7.6초가 걸리며 최고 속도는 시속 222㎞다.



아우디 코리아 요그 디잇츨 마케팅 이사는 “A3 스포트백 e-트론을 부산모터쇼의 아우디 하이라이트카로 선보이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A3 e-트론이 소비자 일상은 물론, 사회 전반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올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A3 스포트백 e-트론은 4월 중 유럽에서 판매를 시작 해 국내에는 2015년 상반기 출시를 앞두고 있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