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에릭 공식입장 "열애설 인정하더니 갑자기 말 바꾼 이유는?"





‘에릭 공식입장’.



그룹 신화의 에릭(35)이 나혜미(23)와의 열애설에 대해 부인했다.



에릭 소속사 신화컴퍼니는 9일 오후 8시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먼저 양측 당사자들의 정확한 입장 확인을 위해 시간이 지체됐다. 앞서 보도된 내용과는 다른 공식 입장이 확인됨에 따라 혼선을 드리는 점 역시 죄송한 말씀을 전한다”며 두 사람의 열애설을 부인했다.



소속사는 나혜미와의 열애설이 보도됐을 당시 맞다는 입장을 전했다. 하지만 이에 대해 “에릭과 나혜미가 평소 워낙 막역한 친분을 유지해왔다는 입장을 전달하는 과정에서 내부 커뮤니케이션에 혼선이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고 해명했다.



이어 “양측 당사자들에게 직접 확인한 결과 연인관계는 아니었으며 현재도 변함없이 친한 연예계 선후배 사이로, 가까운 오빠 동생 사이로 지내고 있는 것으로 확인이 됐다. 에릭과 나혜미는 연인관계가 아니었음을 공식적으로 밝히는 바”라고 했다.



같은 날 한 매체는 에릭과 나혜미의 열애설을 보도했다. 이에 에릭 소속사가 두 사람의 열애를 인정했지만 이후 발표된 공식입장에서는 교제를 부정했다.



에릭 공식입장에 네티즌들은 “에릭 공식입장, 둘이 잘 어울리는데?”, “에릭 공식입장, 이럴 땐 항상 친한 선후배 사이라고 하더라”,“에릭 공식입장, 나혜미는 입장 표명 안하나”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