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나는 남자다 시청률 "유재석에 수지까지 나오니 순조로운 출발~"

나는 남자다 시청률 [사진 MBC]




 

‘나는 남자다 시청률’.



KBS 새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나는 남자다’가 시청률 4.1%를 기록했다. 정규 프로그램으로 편성될 수 있을지 네티즌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9일 방송된 ‘나는 남자다’ 시청률이 4.1%(닐슨코리아 전국기준)로 집계되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이는 동시간대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의 시청률 4.9%와 근소한 차이를 보인다. SBS ‘오 마이 베이비’의 시청률 4.6% 역시 마찬가지다.



유재석이 MC로 나서 눈길을 끌었던 ‘나는 남자다’는 남성 방청객 250명이 녹화에 참여해 걸그룹 미쓰에이 수지와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노홍철·장동민·허경환 등도 보조 MC로 출연했다.



네티즌들은 “나는 남자다 시청률, 역시 유느님!”, “나는 남자다 시청률, 그렇게 재밌진 않던데”, “나는 남자다 시청률, 수지가 예뻐서 봤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