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지현 뉴질랜드 목격담, "사인 요청에 가방에서 '이것' 꺼내더니…"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


‘전지현 뉴질랜드 목격담’.



배우 전지현이 뉴질랜드에서 포착됐다.



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전지현이 뉴질랜드 퀸스타운의 한 노천카페에 있는 사진 한 장이 게재됐다.



이 사진은 전지현의 중국팬이 촬영했다.



사진 게시자는 “지금 전지현은 뉴질랜드에 머물고 있다. (사인을 요청했더니) 전지현이 자신의 가방에서 본인이 휴대하고 있던 사진을 꺼내 거기에 사인을 해줬다”고 전했다.



사진 속 전지현은 한 남자의 맞은편에 앉아 핸드폰을 만지고 있다. 전지현은 편안한 옷차림과 화장기 없는 수수한 얼굴에도 아름다운 미모를 뽐내고 있다.



전지현 뉴질랜드 목격담에 네티즌들은 “전지현 뉴질랜드 목격담, 좋겠다”,“전지현 뉴질랜드 목격담, 푹 쉬고 왔으면”,“전지현 뉴질랜드 목격담, 누구랑 간 거지?”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