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윤기원 아내 황은정, 메이드복 입고…크리스마스엔 '헉'

[사진 MBC캡처/황은정 미니홈피]


배우 윤기원이 아내 황은정이 가터벨트 이벤트를 해준 사실을 고백했다.



윤기원은 9일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서 “아내(황은정)가 메이드 복 이벤트를 한 적이 있다”고 털어놨다.



MC들은 “청소를 하고 있던가? 주인님이라 했나?”라고 질문했다. 윤기원은 “설정도 직접 하고 대사도 한다”며 “콩트같이 상황을 만드는 거다”고 밝혔다.



윤기원은 “크리스마스 때는 가터벨트를 했다”며 “그걸 본 건 처음”이라고 말했다.



네티즌들은 “‘라스’ 윤기원 아내 황은정, 재미있게 사네” “‘라스’ 윤기원 아내 황은정, 대박이다” “‘라스’ 윤기원 아내 황은정, 이벤트 대단하다” “‘라스’ 윤기원 아내 황은정, 야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