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드라마 속 커플 인교진·소이현 10월 웨딩마치

배우 소이현(30·사진 오른쪽)과 인교진(34·왼쪽)이 10월 결혼한다. 양측의 소속사는 “10월 4일 두 사람이 결혼한다”고 9일 밝혔다. 7일 교제 사실을 알린 뒤 이틀 만에 결혼 소식까지 이어졌다. 이틀 전만 해도 소속사 측은 “한 달째 열애 중이다. 조심스럽게 교제 중이니 지켜봐 달라”는 입장이었다.



 두 사람의 인연은 2007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과거 같은 소속사 배우였던 두 사람은 2007년 SBS ‘애자 언니 민자’에 함께 출연하며 친해졌다. 이후 2012년 JTBC ‘해피엔딩’에서 또 한번 커플로 호흡을 맞췄다.



 인교진은 2000년 MBC 29기 공채 출신으로 드라마 ‘선덕여왕’ ‘내일이 오면’ ‘로맨스가 필요해2’ ‘마의’ ‘구암 허준’ 등에 출연했다. 소이현은 2001년 SBS 슈퍼모델 선발대회로 연예계에 들어와 ‘때려’ ‘넌 내게 반했어’ ‘청담동 앨리스’ ‘후아유’ 등에 출연했고 현재 SBS 수목극 ‘쓰리데이즈’에 출연 중이다.



김연지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