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박 대통령 "국가·국민 위해 신문 역할 중요"



박근혜 대통령은 4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제58회 신문의 날(7일)’ 축하연에서 “이 시대에도 국가와 국민을 위해서 신문의 역할은 매우 중요하다”며 “넘치는 정보홍수 속에서 다양한 분석들을 통해 사안의 본질과 방향을 잡아줄 수 있는 것은 신문만이 가질 수 있는 최고의 자산이자 경쟁력”이라고 말했다. 송필호 한국신문협회장(중앙일보 발행인 겸 부회장)도 환영사에서 “신문은 나라의 격과 질에 직결되고 신문 많이 읽는 나라가 잘 사는 나라”라고 말했다. 박 대통령 등 참석자들이 축하 떡을 자르고 있다. 왼쪽부터 한덕수 한국무역협회장, 유진룡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김재호 한국신문협회 고문, 황우여 새누리당 대표, 이웅모 한국방송협회장, 송필호 한국신문협회장, 박 대통령, 송희영 한국신문방송편집인협회장.



변선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