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치 말말말] 정몽준 "잘 차려진 밥상에 김황식 어울려" 外

“잘 차려진 밥상에 김황식 어울려”



정몽준 새누리당 의원, 1일 김황식 전 총리를 공격하며. 그는 김 전 총리 캠프의 네거티브 공세를 겨냥, “핵주먹 타이슨이 권투경기 중 상대편 귀를 물어뜯어 쫓겨났다”며 당에 조치를 촉구.



“도저히 이해가 안 가는 말씀”



김황식 전 총리, 1일 정몽준 의원이 “김 전 총리는 박원순 시장과 비슷한 길을 걸어왔다”고 주장하자. 김 전 총리는 “박 시장은 때로 법을 무시했지만 저는 40년 이상 법을 준수했다”면서.



“기초 무공천으로 폐허가 되더라도”



김효석 새정치민주연합 최고위원, 기초 무공천 방침으로 참패 가능성이 있다는 지적에. 그는 “ 결과보다 국민과의 약속이 더 중요하다. 잿더미 속에서 새싹은 돋아날 것”이라고 강조.



“괴테가 말한 인생 속도가 아니라 방향”



노웅래 새정치민주연합 사무총장, 1일 지방선거 공천에 대해. “중요한 것은 속도가 아니고 민심의 방향이다. 국민과 함께 상향식 공천을 진행하겠다”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