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비상교육, 교과서 책당 발행부수 1위... 중고등교재의 강자

비상교육 검인정교과서는 책당 발행부수 1위를 기록했다. [사진 비상교육]




비상교육이 2014 국가브랜드대상 교과서 / 중고등교재 부문 대상을 차지했다. 비상교육은 2008년 중학교 국어, 수학 검정교과서를 필두로 출판을 시작해 교과서 책당 발행 부수 1위를 기록했다.



최근 디지털 교수지원서비스 비바샘(www.vivasam.com)을 선보이며 멀티미디어 자료, 백과사전 등 선생님 중심의 수업자료를 제공하고 있다.



 비상교육의 대표 교재 브랜드는 자기주도 학습서 ‘완자’와 국어, 사회 대표 학습서 ‘한끝’, 과학 전문 학습서 ‘오투’, 수학 기본서 ‘개념+유형’, 영어독해집 ‘리더스뱅크’가 있다. 이들 비상교육 검인정교과서는 책당 발행부수 1위를 기록했다. ‘완자’시리즈는 2000만 권 이상 판매됐으며 자기주도 학습서 최다 시장 점유율을 확보했다.



 최대찬 비상교육 교재사업본부장은 “교사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며 다양한 콘텐트를 서비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