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넥스젠바이오텍 'CR-5', 봄이면 티 나는 기미·잡티 … 엄마 얼굴 피게 하는 비법 있었네

CR-5는 주름·미백·기미·잡티 고민을 덜어주는 복합 기능성 멀티 솔루션이다. [사진 넥스젠바이오텍]
환절기에다 일교차가 크고 바람이 잦은 요즘, 피부 관리에 특별히 더 신경을 써야 한다. 낮기온이 하루가 다르게 오름세를 타니 외출이 잦아지면서 자외선에 의해 기미와 잡티가 생길 수 있다. 황사처럼 먼지가 많은 봄바람은 피부까지 건조하게 해 주름이 생기게 하는 원인이 된다. 또 민감해진 피부 탓에 피부 트러블이 생기기도 한다. 이러한 피부고민을 해결하기 위해 값비싼 외국 브랜드의 제품이나 여러 종류의 기능성 제품을 구매하게 되는데, 이로 인해 지출이 늘어날 뿐만 아니라 많은 종류의 제품을 바르는 것은 바쁜 현대인들에게 매우 번거로운 일이다.



천연 원료로 피부 자극 최소

이 때문에 한 번에 여러 가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멀티 솔루션 제품이 인기인 가운데 재조합 단백질 개발 전문 벤처기업인 넥스젠바이오텍(NEXGEN)에서 출시한 CR-5(씨알 파이브)의 반응이 뜨겁다.



CR-5는 기능성이 검증된 성분만을 사용해 주름·미백·기미·잡티에 대한 고민을 덜어줄 수 있는 복합기능성 멀티 솔루션이다.



 CR-5의 21가지 필수아미노산과 9가지 비타민, 11가지 미네랄 등은 과학적인 개념에서 최적의 비율로 엔지니어링 한 실험실에서 만들어졌다. 세포배양 시 쓰이는 인공세포배양액을 기본베이스로 사용했으며 동물성 원료를 사용하지 않아 피부 자극을 최소화했다.



 CR-5는 식약처 인증 주름개선 기능성 소재인 아데노신, 미백 기능성 소재인 나이아신아마이드를 함유하고 있다. 아데노신은 동물, 식물, 미생물 등 모든 생명체에 존재하는 활성물질로 주름개선 기능성 화장품의 주요 소재로도 많이 알려져 있다. 나이아신아마이드는 수용성비타민 B3로 알려져 있는 원료로 우리 몸에 필수적이다. 멜라닌 세포에서 각질세포로 멜라노솜이 운반되는 것을 막아 피부톤을 개선하고 잡티생성을 억제하는데 도움을 준다. 또 CR-5에는 GH품질인증(보건복지부 출연기관인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의 품질인증기준에 합격한 보건관련 제품에 부여되는 인증)을 받은 EGF(CR-5에는 GH마크를 획득한 NG-EGF를 사용)를 포함한 5종류의 성장인자 단백질과 에너지 물질인 ATP, 항산화 물질인 글루타치온, 미백효과가 있는 트라넥사믹애씨드도 포함됐다.



 넥스젠바이오텍은 유전공학 기술로 만들어진 재조합단백질 연구·개발·생산기술을 바탕으로 설립됐다. 2005년 산업자원부로부터 대한민국 10대 신기술 기업으로 선정 및 국가지정연구실로 지정됐고 지난해 5월에는 독일에 이어 세계에서 두 번째,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자체 개발한 인공거미줄 단백질을 국제화장품원료집에 등재시켰다. 한편, 출시를 기념해 CR-5를 구매하는 모든 고객을 대상으로 초음파 피부관리기를 무료로 제공한다. 문의 1566-0755.



김만화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