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순천향대천안병원, 지능형 순번대기 시스템 도입



【천안·아산=뉴시스】이종익 기자 = "지능형 순번대기 시스템으로 병원 창구에서 별도의 입력과정 없이 바로 접수와 수납이 가능합니다."



순천향대학교 천안병원(병원장 이문수)이 외래환자들의 대기시간 단축을 위해 최근 도입한 '지능형 순번대기표 발행기'가 환자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순천향대 천안병원은 번호표 발급 시 접수와 수납에 필요한 환자정보가 창구의 컴퓨터로 자동 전달되는 첨단 기능이 더해진 지능형 순번대기표 발행기를 운영에 들어갔다고 18일 밝혔다.



자동 전달되는 환자 정보는 병원등록번호 또는 주민등록번호 등 기본 정보로 환자가 대기 순서에 따라 창구로 가면 별도의 입력과정 없이 곧바로 접수 및 수납절차를 마치게 된다.



이용 방법은 진료예약증이나 진료비영수증에 있는 바코드를 기기의 스캐너에 대거나, 직접 병원등록번호 또는 주민등록번호를 입력한 후 발급되는 순번대기표를 뽑으며 매우 간단하다. 반면 정보입력을 원치 않을 경우에는 번호표만 발급받을 수도 있다.



정보입력을 마치면 창구의 순번을 알리는 표시기에는 대기번호와 함께 환자의 성명까지 표시되기 때문에 환자들은 자신의 차례를 쉽게 인지할 수 있다.



순천향대 천안병원 측은 지능형 순번대기표 발행기 도입으로 환자가 자신의 정보를 말하고, 다시 창구직원이 정보를 확인하고 입력하던 일련의 과정들이 사라짐에 따라 그만큼의 대기시간 단축 효과를 거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문수 병원장은 "대기시간이 줄어들고 창구이용절차 또한 더욱 간편해져 많은 환자들이 만족해한다"며 "앞으로도 환자 편의를 높이기 위해 직원 모두가 지속적으로 연구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07news@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