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4억원대 페라리 스포츠카 '458 스페치알레' 국내 출시

페라리의 8기통 엔진 한정생산 모델인 ‘페라리 458 스페치알레’(사진)가 13일 국내에서 출시됐다. 페라리가 출시한 8기통 엔진 중 가장 고성능차로, 지난해 9월 독일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처음 공개됐다.

 458 스페치알레는 8기통 미드리어 GDI 엔진을 탑재했으며 최대 605 마력, 최대토크는 55㎏·m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에 이르는 시간은 3초에 불과하다. 배기량은 4497cc로, 최고 속도는 325㎞/h가량이다. 제동 성능도 주행 성능 못지않게 신경을 썼다. 새로 개발한 브렘보 브레이크 기술을 적용해 시속 100㎞로 주행 시 제동거리를 31m로 기존 모델보다 8% 단축했다.

 가격은 기본모델이 약 4억3000만원대가 될 것으로 알려졌다. 페라리 공식 수입사인 FMK 관계자는 “색상이나 시트·휠·열선 등 옵션을 추가하거나 변경하는 여부에 따라 5억원대까지 오를 것”이라며 “초기 도입 물량은 20여 대 정도로 본사와 협의 중”이라고 설명했다. 안종원 FMK 대표는 “페라리 역사상 가장 진보적이고 효율적인 모델로 평가받는 458 스페치알레는 강력한 퍼포먼스와 뛰어난 기술력을 갖춰 트랙과 도로 등 어디에서든 만족스러운 주행감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조혜경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