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진주 운석 추가 발견, 무게는 4.1㎏…"떠오르는 로또 운석"

진주 운석 추가 발견 [사진 = KBS]


‘진주 운석 추가 발견’.



진주에서 또 운석으로 추정되는 암석이 발견됐다,



11일 오후 4시 30분쯤 진주시 미천면 오방리의 한 밭에서 일을 하던 박모(80)씨가 암석을 발견해 12일 언론에 공개했다.



암석이 발견된 장소는 운석 추정 암석이 처음 발견된 진주의 한 비닐하우스와는 4㎞ 정도 떨어진 곳이다.



박씨는 “밭을 둘러보다가 평소 보지 못한 돌덩어리가 있어 면사무소에 신고했다”며 “최근 운석이 발견됐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운석이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날 발견된 암석은 가로 세로가 15㎝, 높이 17㎝ 정도로 무게는 4.1㎏. 인근 비닐하우스에서 발견된 암석처럼 표면이 탄 듯 시커먼 색깔을 띠었다.



박씨는 이 암석을 극지연구소로 보내 운석 여부를 조사할 계획이다.



진주 운석 추가 발견 소식에 네티즌들은 “진주 운석 추가 발견, 휴가 내고 진주나 가볼까”,“진주 운석 추가 발견, 희귀 운석이면 4억 정도 하겠네”,“진주 운석 추가 발견, 떠오르는 로또 운석이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