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리차드 3세의 대관식































오스트리아 빈에 위치한 부르크 극장에서 10일(현지시간) ‘리차드 3세의 대관식(The Coronation of Richard III)’ 드레스 리허설이 진행됐다. 배우 마틴 부트케(Martin Wuttke), 야스나 프리치 바우어(Jasna Fritzi Bauer), 소피 로이스, 마크 호스먼 등이 연기를 펼치고 있다.



‘리차드 3세의 대관식’은 독일의 극작가이자 소설가인 한스 헤니 얀(Hans Henny Jahnn)의 작품이다. 공연은 오는 12일부터 4월 13일까지 이어진다. [로이터=뉴스1]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