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440km 괴물 슈퍼카,"20억 원에 달하지만…다 팔렸다!"

[사진 코닉세그 홈페이지 캡처]




‘440km 괴물 슈퍼카’.



스웨덴의 자동차 회사 코닉세그(Koenigsegg)가 최고시속이 440km에 달하는 슈퍼카를 공개했다.



비공식적으로 세계에서 가장 빠른 자동차에 오른 이 슈퍼카는 현재 스위스에서 열리고 있는 ‘2014 제네바모터쇼’에서 공개됐다.



슈퍼카 제작사인 코닉세그가 만든 이 자동차의 이름은 ‘One:1’이다. 우리 돈으로 약 20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5리터 V8엔진을 탑재한 ‘One:1’은 최고출력 1340마력으로 제로백(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걸리는 시간)은 2.8초, 시속 400㎞까지 도달속도는 단 20초에 불과하다.



특히 현재 공식적인 세계 최고 속도 타이틀이 있는 ‘부가티 베이론 슈퍼스포츠’보다 시속 9㎞ 이상 빠르다는 것이 제작사의 설명이다.



코닉세그는 “자체 테스트 결과 최고 속도 440㎞/h를 기록했다”며 “액셀러레이터를 밟는 순간 순식간에 400㎞/h에 도달하는 경험을 누릴 수 있다”고 했다.



이어 “현재까지 모두 5대가 제작됐으며 이미 다 팔린 상태”라고 덧붙였다.  





440km 괴물 슈퍼카를 본 네티즌들은 “440km 괴물 슈퍼카, 다 팔렸다니 대박”,“440km 괴물 슈퍼카, 더 만들어도 완판 가능할 듯”,“440km 괴물 슈퍼카, 무서워서 못 탈것 같아”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