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민지 아나운서,마지막 방송서 배성재에게 돌직구 "불편하고 힘들었어"

[사진 SBS `풋볼 매거진 골!` 방송 화면 캡처]




‘김민지 배성재’.



SBS 김민지 아나운서가 선배 아나운서 배성재에게 “불편하고 힘들었다”고 고백하며 6일 SBS ‘풋볼 매거진 골!’의 마지막 방송을 마쳤다.



축구선수 박지성과 결혼을 앞두고 SBS를 퇴사하는 김민지 아나운서는 6일 방송에서 시청자들에게 작별인사를 건넸다.



이날 김민지 아나운서는 “배성재 아나운서와 함께 진행을 하면서 ‘누군가의 옆자리가 이렇게 불편하고 힘들 수 있구나’하는 것을 확실히 배운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민지 아나운서는 또 “앞으로 외부의 압력이나 힘든 일이 있어도 잘 견뎌낼 수 있을 것 같다”며 “강하게 키워주신 풋매골 제작진, 배성재 선배께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눈물을 보이기도 한 그는 “행복하게 잘 살겠습니다”라며 마무리를 지었다.



김민지 아나운서의 마지막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김민지 배성재, 친한가봐”,“김민지 배성재, 김민지 아나운서 이제 못 보는 건가”,“김민지 배성재, 배성재 옆자리는 이제 누가 될까”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