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리핑] 후배 구하고 숨진 양성호씨 의사자 인정

지난달 발생한 경북 경주 마우나리조트 붕괴사고 때 후배들을 구하다 숨진 양성호(25)씨가 의사자(義死者)로 인정받았다. 사고 당시 부산외대 미얀마어학과 학회장이던 양씨는 후배들을 구조하기 위해 무너진 건물에 뛰어들었다 숨졌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