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호야 필독 찬성,"면접에서부터 강호동에 독설…뭐라고 했나 보니"

[사진 KBS2 `우리동네 예체능` 방송 화면 캡처]




‘호야 필독 찬성’.



아이돌 가수 호야, 필독, 찬성이 KBS2 ‘우리 동네 예체능’에 합류했다.



4일 방송에서 강호동은 태권도팀에 새로운 멤버 면접을 보는 장면이 방송됐다.



호야는 면접을 보면서 MC 강호동에게 “‘우리 동네 예체능’'이 SBS ‘스타킹’보다 좋다. 스타킹이 뭐가 재밌나”라며 일침을 날렸다.



필독은 자신이 손수 만든 태권무를 선보였다. 그는 ‘전국 소년체전’에서 은메달을 얻은 적이 있다고 해 기대를 높였다.



마지막은 ‘배드민턴 구멍’으로 쓴 눈물을 흘려야 했던 찬성이 태권도팀에 들어왔다. 강호동은 찬성을 보고 “차 돌리라”며 마땅치 않아 하는 모습을 보였지만 그의 격파 실력을 보고는 태권도팀의 멤버로 받아들였다.



호야 필독 찬성 합류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호야 필독 찬성, 앞으로가 기대되”,“호야 필독 찬성, 예체능 재밌어질 듯”,“호야 필독 찬성, 호야 날카로운데”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