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별그대 캐스팅 비화,홍진경"박휘순과 김인석도 끼우려 했는데…"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별그대 캐스팅 비화’.

배우 홍진경이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이하 ‘별그대’)의 캐스팅 비화를 공개했다.

26일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 홍진경은 제작진에게 남창희와 조세호의 출연을 부탁했다고 고백했다.

그는 “드라마 섭외를 받았는데 드라마에 혼자 출연하기 뻘쭘했다. 그래서 남창희, 조세호와 함께 출연하고 싶다고 했는데 감독님과 작가님이 오케이 했다”고 밝혔다.

또 “박휘순과 김인석도 끼워 넣으려 했지만 성사되지 않았다. ‘별그대’ 출연 얘기 나올 당시 인석이가 정말 기뻐했다. 하지만, 결국 캐스팅에서 제외되자 요즘은 수, 목요일마다 술을 마신다. 원래 술 못 마시는데”라고 했다.

별그대 캐스팅 비화를 접한 네티즌들은 “별그대 캐스팅 비화, 홍진경 입담 대박이더라”,“별그대 캐스팅 비화, 바로 옆에 있는 박휘순 어떡해”,“별그대 캐스팅 비화, 드라마에 혼자 출연하는 게 뻘쭘할 건 뭐지”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