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감격시대 김현중 시라소니,"신정태가 시라소니였다니"

[사진 KBS2`감격시대:투신의 탄생` 방송화면 캡처]


‘감격시대 김현중 시라소니’.

KBS2 ‘감격시대: 투신의 탄생’(이하 ‘감격시대’)의 신정태(김현중 분)의 모티브가 실존인물 ‘시라소니’인 것으로 드러났다.

26일 방송에서 왕백산(정호빈 분)은 신정태에게 “늑대인 줄 알았더니 시라소니였네”라고 하며 그의 정체를 밝혔다.

일제강점기 시절 김두한과 함께 싸움꾼으로 유명했던 시라소니는 1916년 평안북도 신의주에서 태어났다. 본명은 이성순이다.

감격시대 김현중이 시라소니라는 것을 알게 된 네티즌들은 “감격시대 김현중 시라소니, 야인시대에 이어 또 한번 시라소니 열풍이 오려나”,“감격시대 김현중 시라소니, 깜짝 놀랐어”,“감격시대 김현중 시라소니, 시라소니 오랜만에 듣네”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