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홍진경 별그대 비화, 캐스팅 제안 거절했다…이유가



‘홍진경 별그대 비화’.

배우 홍진경이 SBS ‘별에서 온 그대’의 캐스팅 비화를 공개했다. 자신의 역할과 관련된 것이다.

26일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는 연예계 대표 ‘단추 구멍’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출연한 홍진경은 “처음 드라마 캐스팅 제안이 들어왔을 때는 거절했다”고 밝혔다.

뒤이어 홍진경은 “처음에 김수현 누나 역을 하고 싶다고 제안했더니 감독님이 좋아하셨다”라고 했다.

또 “사실 만화방 홍사장에게도 러브라인이 있었다”고 덧붙였다.

홍진경은 현재 ‘별그대’에서 천송이(전지현)의 친구이자 만화방 사장으로 출연 중이다.

홍진경 별그대 비화를 접한 네티즌들은 “홍진경 별그대 비화, 김수현과 어디가 닮았지”,“홍진경 별그대 비화, 별로 비화랄 것도 없네”,“홍진경 별그대 비화, 러브라인 있으나 마나”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