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목동 힐스테이트, 걸어서 '명문 학군' 누리는 브랜드 대단지


목동의 명문학군을 누릴 수 있는 브랜드 아파트가 나온다. 현대건설은 서울 양천구 신정동 신정4구역을 재개발한 목동 힐스테이트(조감도)를 분양한다.

 목동 힐스테이트는 지하 2층~지상 22층 총 1081가구다. 주택형은 전용면적 기준 59~155㎡로 구성된다. 이중 조합원몫을 제외한 426가구가 일반분양될 예정이다. 목동 힐스테이트는 주거 선호지역인 목동 생활권에 자리 잡아 교통·교육·편의시설 등 생활 인프라를 잘 갖추고 있다. 교육환경이 좋기로 소문난 목동의 강서3학군 지역에 속해 있다. 양목초교, 양명초교, 신서 초·중·고교 등을 걸어서 통학할 수 있다. 진명여고, 양정고교, 목동고교 등 명문고교들도 가깝다. 인근에 목동의 유명학원가가 자리잡고 있다.

 지하철 2호선 신정네거리역과 5호선 신정역을 이용할 수 있는 더블 역세권 아파트다. 생활편의시설로 목동 현대백화점과 홈플러스, 하나로마트, 이마트(트라팰리스 내 위치), 신정제일시장, 남부지방법원·검찰청 등이 주변에 있다. 지양산, 계남근린공원, 신트리공원 등이 있어 휴식공간이 충분하다.

 현대건설은 상품 설계에 공을 들였다. 녹지면적이 법정 조경면적의 2배 이상이고 힐링숲길, 웰빙숲길, 에코산책로 등을 단지 안에 조성한다. 전체 동에 1층을 빈공간으로 활용하는 필로티 설계를 적용해 개방감을 높였다. 문고, 어린이집 등 커뮤니티시설도 다채롭게 만든다.

 목동 힐스테이트는 ‘그린 아파트’이기도 하다. 빗물을 이용해 단지 조경용수 등으로 활용하고 지열냉난방시스템과 태양열급탕시스템을 갖춘다. 입주는 2016년 상반기 예정이다. 분양 문의 02-2061-0277.

안장원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