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sochi] '은메달' 심석희, 시청률에선 '금메달' 안현수 이겼다!

심석희 선수(17·세화여고). [사진 중앙포토]


대한빙상경기연맹의 파벌싸움 등의 상처로 러시아로 귀화해 올림픽 쇼트트랙 첫 금을 안긴 안현수(29·러시아명 빅토르 안)가 화제다. 국민들도 안현수의 우승을 더 응원했을 정도다. 하지만 시청률은 안현수 금메달보다 ‘여고생 쇼트트랙 에이스’ 심석희(17·세화여고)의 은메달이 더 높았다.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5일 방송된 2014소치겨울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1500m 결승 시청률은 43.7%(MBC TV 21.1%, SBS TV 22.6%)로 집계됐다. 빅토르 안과 신다운(21·서울시청)이 경합한 쇼트트랙 남자 1000m 결승 시청률 41.3%(MBC TV 19.6%, SBS TV 21.7%)보다 2.4%포인트 높은 수치다.



심석희는 이날 러시아 소치 아이스버그 스케이팅 팰리스에서 열린 쇼트트랙 여자 1500m 결승에서 2분18초966으로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J스포츠팀·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