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동 내일까지 폭설 "예상 적설량 최고 15cm"

[사진 중앙일보 포토DB]




‘영동 내일까지 폭설’.



강원 영동 지방에 13일인 내일까지 폭설이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동해안 지역에 내리는 약한 눈발이 내일 밤부터 굵어져 다음날 낮까지 폭설로 이어지겠다.



13일까지 영동과 경북 북부를 중심으로 한 예상 적설량은 최고 15㎝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전국이 대체로 맑다가 오후부터 점차 구름이 많아지고 동해안은 동풍의 영향으로 구름이 많겠다”고 밝혔다.



이날 아침 기온은 서울 영하 2도를 기록했다. 낮 기온은 서울 5도, 청주·대전 7도, 대구 6도, 부산 7도 등으로 비교적 따뜻한 날씨를 보이겠다.



네티즌들은 “영동 내일까지 폭설, 인명 피해가 날까 걱정된다”,“영동 내일까지 폭설, 제설 작업하는 사람들도 고생이 많네”,“영동 내일까지 폭설, 눈이 왜 이렇게 많이 오는 거야”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