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국발 경기 둔화 공포…코스피 지수, 1900선 무너져

[앵커]

미국발 악재의 영향으로 코스피 지수가 1900선이 붕괴됐습니다.

유미혜 기자와 함께 시장 분위기 짚어보겠습니다. 현재 상황 어떤가요?

[기자]

오늘(4일) 코스피지수는 1,900선이 무너진 1894.96포인트로 출발했습니다.

코스피가 1900선 아래로 내려간 건 종가 기준으로 지난해 8월 28일 이후 5개월 여 만입니다.

이 시간 현재 코스피는 31p 떨어진 1888로, 1900선 밑에서 등락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코스닥은 6p 내려간 507를 기록중입니다.

외국인이 1500억 원 넘게 이틀 주식을 팔아치우고 있습니다.

이는 앞서 보도한 것처럼 신흥국 금융위기 불안과 중국 경기 둔화에 대한 우려 속에서 회복세를 보이던 미국 경제마저 흔들릴 수 있다는 우려가 반영된 결과로 보입니다.

전문가들은 1분기 코스피 지수가 1900선 전후로 움직일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또 당분간 반등 여건을 찾기 힘든 상황이라며 1850선까지 떨어질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1088원을 돌파하면서 지난해 9월 이후 최고점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JTBC 핫클릭

코스피 지수, 장중 1890선도 무너져미 ·중 경기둔화 공포…코스피, 1900선 '붕괴'



Copyright by JTBC & Jcube Interactive.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