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날씨] 다시 온 동장군…짙어진 미세먼지

[앵커]

다시 날씨가 추워졌습니다. 오늘(3일) 아침 대부분 지역이 영하권인데요, 내일은 서울의 아침기온이 영하 10도까지 떨어진다고 합니다. 서해안 지역으로는 황사 예보도 나와 있습니다.

이선민 캐스터가 자세한 날씨 전해드립니다.

[캐스터]

오늘 아침 출근길 다시 추위 대비하셔야겠습니다. 현재 서울의 기온 영하 2.8도로 어제같은시간때보다 7도 가량 떨어져 있는데요. 입춘인 내일은 영하 10도까지 떨어지면서 반짝 한파가 찾아오겠습니다.

현재 격렬비도나 강화는 미세먼지 농도가 100마이크로그램까지 올라섰습니다. 서해안을중심으로는 오후까지 옅은 황사가 나타나는 곳이 있으니까 이곳에 계신분들은 황사마스크 챙기시는게 좋겠습니다.

북서쪽에서 차가운 대륙 고기압이 확장하고 있습니다. 보시다시피 우리나라 주변으로 등압선 간격이 조밀한데요, 이때문에 찬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를 떨어뜨리겠습니다.

전국이 맑겠고, 동해안 지방은 늦은 밤부터 구름 많은 가운데 약한 눈발이 날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현재 기온은 서울 영하 2.8도,세종 0.3도로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낮은기온을 보이고있습니다.

낮 기온은 서울 0도,대전 3도 광주 6도까지 오르겠습니다.

주 중반까지는 매서운 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JTBC 핫클릭

[날씨] 다시 기온 '뚝'…서해안 옅은 황사[날씨와 건강] 2월 3일[오늘의 날씨] 2월 3일돌아온 동장군 … 서울 내일 영하 10도



Copyright by JTBC & Jcube Interactive.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