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효리 설날 일상, 이렇게 참한 새댁 느낌이…‘대박’

이효리 설날 일상 [사진 이효리 트위터]




 

'이효리 설날 일상'.



가수 이효리가 설날 일상을 공개했다.



이효리는 31일 자신의 트위터에 “참한 며느리 코스프레중. 새댁 느낌아니까”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올렸다.



사진 속 이효리는 한복에 앞치마를 두른 채 사과를 깎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선 설거지를 하고 있다.



2010년 가수 정재형의 소개로 처음 만난 이효리와 이상순은 3년여의 열애 끝에 지난해 9월 제주도에서 소박한 결혼식을 올렸다. 이들은 첫 만남 당시에는 교제로 이어지지 못했지만 2011년 정재형의 콘서트장에서 다시 만났다. 같은해 7월 재능기부 프로젝트 싱글앨범 ‘기억해’의 작업을 함께하며 본격적으로 교제를 시작했다.



이효리는 결혼 후, 남편 이상순의 도움으로 활발한 작사·작곡 및 프로듀싱 등의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효리 설날 일상 공개에 네티즌들은 “이효리 설날 일상, 새댁 느낌 제대로 나네요”, “이효리 설날 일상, 참해 보이네”, “이효리 설날 일상, 참한 며느리 코스프레 표현에 빵 터졌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이효리 설날 일상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