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7억5000만 시청 TV쇼 춘완 … 국가 프로젝트로 격상

29일 오후 중국인의 대이동을 시각적으로 표시한 포털 바이두의 첸시(遷徙) 서비스. 베이징~상하이~광저우~청두를 잇는 다이아몬드 안에서 대부분의 이동이 이뤄지고 있다. [바이두 캡처]

설은 동아시아 공통의 최대 명절이다. 중국은 춘절(春節), 베트남은 뗏응우엔단(節元旦), 일본은 쇼가쓰(正月)라 부른다. 일본만 메이지유신 이후 공식 명절에서 제외됐다. 중국이 굴기(起, 대국으로 부상)하자 춘절이 국제적 명절로 부상하고 있다. 영국 이코노미스트의 칼럼니스트 조너선 프리드랜드는 “중국의 춘절 휴가 영향으로 전 세계가 갈수록 음력 1월에 기업 활동이 부진해질 것”이라고 예측했다.

 중국의 춘절 풍속은 한국과 비슷하면서도 다르다. 춘절은 음력 12월 24일 집안 대청소로 시작된다. 먼지를 치우는 풍습인 사오천(掃塵)에서 유래해 이날을 샤오녠(小年)이라고 부른다. 먼지 천(塵·진)은 낡다는 뜻의 천(陳·진)과 발음이 같다. 묵은 것을 치우고 새롭게 한 해를 맞이한다는 의미다.

중국에서 ‘롱다리 아저씨’란 별명으로 인기 절정인 이민호가 28일 춘완 리허설에서 열창하고 있다.
 춘절은 섣달그믐에 절정에 이른다. 예년과 달리 올해는 온 가족이 모여 그믐 만찬(年夜飯·녠예판)을 먹는 추시(除夕·섣달그믐)가 공식 휴일에서 빠졌다.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 취임 이후 사치 풍조를 근절하는 반부패 운동 영향 때문이다. 일부 중국인은 섣달그믐을 뜻하는 추시의 시(夕)가 시진핑 주석의 성 시(習)와 발음이 같기 때문에 공식 휴일에서 제외된 것 아니냐며 아쉬워한다. 같은 발음을 피하는 풍속이 강한 중국이기에 나온 이야기다. 저우(周)성을 가진 정치인이 국가주석이 되면 주말이 없어질 수 있다는 농담도 돌고 있다. 7일간 이어지는 공식 춘절 연휴는 31일부터 다음 달 6일까지 계속된다.

 춘절의 백미는 섣달그믐 저녁 중국 국영 중앙방송(CCTV)이 방영하는 설 특집 대형 연예 오락 프로그램인 춘완(春晩, 春節聯歡晩會·춘절연환만회의 준말) 시청이다. 춘완은 기네스북이 인정한 ‘시청률의 제왕’이다. 지난해 춘완은 전국 194개 채널이 동시 방영해 7억5000여만 명이 시청(시청률 71%)했다. 미국 최고의 시청률(2012년 48%)을 기록한 미국프로풋볼(NFL) 챔피언 결정전 수퍼보울 시청자(1억1300만 명)의 일곱 배가량 된다.

거리마다 걸린 홍등. 붉은색을 싫어하는 전설의 괴물 녠(年)을 쫓기 위해 홍등을 건다.
 민심에 민감해진 중국 최고 지도부는 올해 춘완을 2008년 베이징 올림픽 개막식과 버금가는 국가 프로젝트로 격상했다. CCTV는 ‘집결호’ ‘대지진’ 등 블록버스터 전문 영화 감독 펑샤오강(馮小剛)과 베테랑 PD 뤼이타오(呂逸濤)를 투입했다. 과거 두 차례 춘완을 연출한 뤼 PD는 최근 중국신문주간과의 인터뷰에서 “올 춘완은 사상 처음으로 ‘국가 프로젝트’로 격상됐다”고 말했다. 올 춘완에 초대받은 조선족 동포 록가수 추이젠(崔健)은 노래 가사가 심의에 걸리자 출연을 거부했다. 대신 한류 스타 이민호가 무대에 오른다. 총 42개의 프로그램 중 23번째로 출연해 중국 가수 위청칭(庾澄慶)과 함께 ‘꽃보다 남자’의 주제가 ‘칭페이더이(情非得已·정비득이)’를 한국어로 부를 예정이다. 중국·프랑스 수교 50주년을 맞아 소피 마르소도 춘완 무대에 오른다. 중국 가수 류환(劉歡)과 함께 ‘장밋빛 인생(La vie en rose)’을 부를 예정이다.

중국인들은 번밍녠(本命年·자신이 태어난 띠의 해)이 돌아오면 붉은 속옷을 입는다. 액운을 막기 위해서다.
 한국의 아홉 수와 비슷한 풍습도 있다. 해마다 춘절이면 1억 명이 넘는 중국인이 빨간 속옷으로 갈아입는다. 번밍녠(本命年·자기 띠와 같은 해)에 오는 액운을 쫓기 위해서다. 중국에는 춘절이면 몸통의 반은 용, 반은 사자 모습의 괴물 녠(年)이 사람들을 공격한다는 전설이 전해온다. 녠은 붉은색과 시끄러운 소리를 싫어한다. 액운과 녠을 쫓기 위해 중국인들은 번밍녠이 돌아오면 빨간 속옷과 빨간 양말, 빨간 벨트를 착용하고 행운이 함께하기를 기원한다. 1953년생으로 뱀띠인 시진핑 주석은 30일 번밍녠이 끝난다.

 춘절 자정에 폭죽을 터뜨리는 이유도 녠을 쫓기 위해서다. 요란한 폭죽소리는 재물신을 환영한다는 의미도 있다. 폭죽(爆竹)의 중국어 발음인 ‘바오주’는 복을 알린다는 ‘바오주(報祝)’와 같다. 정월대보름까지 이어지는 중국의 폭죽 사랑은 유별나다. 몇 해 전 폭죽 연기 때문에 베이징공항의 항공기 이착륙이 금지됐고, 2009년 신축 중이던 CCTV 옆 빌딩이 폭죽의 불이 옮겨 붙어 전소되기도 했다. 올해는 스모그 예방을 위해 폭죽 자제령이 떨어졌다. 항저우(杭州) 시정부는 음력 그믐 당일과 1월 1, 5, 15일만 폭죽을 허용했다. 베이징시는 공기 오염이 오렌지색 경보 수준으로 심해지면 폭죽 판매와 발사를 전면 금지할 예정이다.

2009년 춘절기간 폭죽이 옮겨 붙어 불타고 있는 중국 국영 중앙방송(CCTV) 옆 건물. 올해는 스모그로 인해 폭죽 소리가 크게 줄어들 전망이다.
 춘절 음식도 한국과 다르다. 떡국 대신 만두인 자오쯔(餃子·교자)를 먹는다. 묵은해에서 새해로 바뀌는 교차점을 뜻하는 ‘자오쯔(交子)’와 발음이 같아서다. 자오쯔는 과거 종이돈의 이름이기도 하다. 재운이 붙으라는 소망을 담아 자오쯔를 먹는다. 달콤한 음식도 인기다. 새해에 달콤한 일이 가득하기를 바라는 기원을 담았다. 녠가오(年)와 바바오판(八寶飯)도 전통적인 춘절 음식이다.

 중국에도 세뱃돈이 있다. 야쑤이첸(壓歲錢)으로 부르는 세뱃돈을 붉은 봉투 훙바오(紅包)에 담아 건네준다. 중국어 쑤이(歲)는 작은 요괴를 뜻하는 쑤이()와 발음이 같다. ‘나쁜 기운을 막는 돈’이란 뜻에서 야쑤이첸이란 이름이 붙었다.

 정월 5일을 포우(破五)라고 부른다. 이날도 만두인 자오쯔를 먹는다. 춘절부터 조심하고 삼가던 금기사항이 이날 풀린다. 남방에서는 이날 동·서·남·북·중 다섯 방향으로 재물신에게 제사를 올린다. 쑹충(送窮)이라고 부르는 가난한 귀신을 쫓는 제사도 이날 지낸다. 상인들은 상점을 열고 한 해 장사를 시작한다. 상하이와 홍콩 주식시장도 5일부터 거래를 시작한다.

 정월 7일은 런성제(人勝節·인승절)라고 부르는 날이다. 중국 창조신화에 등장하는 여와(女)가 닭·개·돼지·소·말 등 동물을 만든 뒤 일곱째 날에 사람을 만들었다고 해서 시작됐다. 인류의 생일인 셈이다. 당(唐)나라 황제는 정월 7일이 되면 신하들에게 머리 장식을 선물했다. 치바오겅(七寶羹)이라고 부르는 일곱 가지 야채로 만든 죽을 나눠 먹는다. 나쁜 기운을 물리치고 장수를 기원하는 음식이다. 7일 날씨가 쾌청하면 한 해 동안 사회가 평안해진다고 한다.

신경진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