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캐시미어 100% 코트라더니 … 타운젠트 실제 함량 16.5%

일부 유명 신사복 브랜드가 캐시미어 코트의 함유율을 속여 팔아온 것으로 드러났다. 특히 LG패션의 ‘타운젠트’는 캐시미어 함유율이 16.5%에 불과한 제품을 100%라고 표시해왔다.



한국소비자원 품질 조사
LG패션 "제품 판매 중지·수거"
바쏘·레노마도 함유율 미달

 한국소비자원은 20일 지난해 출시된 제품 중 캐시미어 함유율이 100%로 표시된 11개 신사복 브랜드의 캐시미어 코트의 품질을 직접 시험한 결과 LG패션의 타운젠트(TMH1 3D201 BK) 코트와 SG세계물산의 바쏘(BSN4-CJ41-ANY) 코트, 유로물산의 레노마(RFDMJL64A) 재킷의 캐시미어 함유율이 100%에 못 미쳤다고 밝혔다. 타운젠트 코트는 캐시미어 16.5%에 야크 83.5%로 만들어졌고, 바쏘 제품은 캐시미어 84.9%에 양모(8.9%)와 실크(6.2%), 레노마는 캐시미어 90.2%에 야크 9.8%로 구성됐다. 야크 섬유는 캐시미어보다 가격이 싸지만 소비자들이 육안으로 구별하기는 힘든 소재다. LG패션 측은 “공인 시험 인증기관의 시험 결과를 바탕으로 캐시미어 혼용률 100% 표기를 했기 때문에 의도적인 허위 품질 표시 행위는 없었지만, 한국소비자원의 의견을 존중해 소비자의 권익 보호 차원에서 해당 제품은 판매를 중지하고 수거하고 있다”고 말했다.



 소비자원은 또 내구성·색상 유지성·형태 안정성·안전성 등을 뜯어본 결과 코오롱인더스트리의 캠브리지 멤버스(MNOW3-3751-01-BK) 코트는 캐시미어 함유율이 100%이고 내마모성은 평균 수준이지만 다른 옷에 묻어날 우려가 있다고 했다. 레노마 제품은 마찰에 견디는 내마모성이 떨어져 옷이 빨리 닳는 것으로 조사됐다.



 반면 신성통상의 지오지아(AAT4CG1501-BK), 삼성에버랜드의 갤럭시(GA3C339X35), 로가디스컬렉션(RA3D33X1L5) 제품은 비교적 캐시미어 함유율·내구성·색상 유지성·형태 안정성 측면에서 우수한 것으로 조사됐다. 소비자원 관계자는 “캐시미어 코트는 혼용률에 따라 촉감이나 광택이 차이가 나기 때문에 혼용률을 반드시 확인하고 구입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소비자원은 이번 가격·품질 비교 정보를 공정거래위원회의 스마트컨슈머(www.smartconsumer.go.kr)에 올린다.



채윤경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