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초미세먼지 주의보 "얼마나 수치가 높길래?"

[사진 중앙일보 포토DB]




 

‘초미세먼지 주의보’.



17일 전국 대부분의 지역에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됐다.



이날 오전 11시 서울시 초미세먼지 농도는 시간당 평균 85㎍/㎥ 수치를 보였다.



이 상태가 2시간 이상 지속 되자 서울시는 올 들어 처음으로 초미세먼지 주의보를 발령했다.



서울시는 “중국발 미세먼지가 한반도로 유입돼 박무(안개)와 뒤섞인 데다, 낮은 풍속으로 대기가 정체되면서 대기 오염을 가중시켰다”고 전했다.



이 밖의 경기도 성남, 부천, 안양, 시흥 등 11개 시에도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내려졌다.



네티즌들은 “초미세먼지 주의보, 중국발 스모그 너무 싫다”,“초미세먼지 주의보, 그래서인지 자꾸 기침이…”,“초미세먼지 주의보, 황사마스크 써야겠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초미세먼지 주의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