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기 쓰다듬는 고양이, 아기가 마치 새끼인양…



‘아기 쓰다듬는 고양이’.



고양이가 아기를 쓰다듬고 있다. 마치 자기 새끼를 돌보듯 한 모습이다.



최근 유튜브에는 아기를 돌보는 고양이의 모습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다.



공개된 영상에는 다소곳하게 앉은 고양이 한 마리가 혀로 아기의 머리를 핥고 있다. 아기는 고양이의 행동이 싫지 않은 듯 계속 누워있다.



잠시 후 아기가 몸을 일으켜 고양이를 한 번 쳐다본다. 고양이는 아기의 시선을 피하며 행동을 멈춘다.



다시 아기는 자기의 머리를 고양이 쪽으로 가까이한다. 고양이는 다시 혀로 아기의 머리를 핥기 시작한다. 아기와 고양이의 이러한 행동은 반복돼 웃음을 짓게 한다.



아기 쓰다듬는 고양이 영상을 접한 네티즌들은 “아기 쓰다듬는 고양이, 둘 사이가 부럽네” “아기 쓰다듬는 고양이, 아기도 고양이의 행동이 좋은 듯” “아기 쓰다듬는 고양이, ”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