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내포신도시 모아엘가, 4베이 설계 적용된 1260가구 대단지

모아주택산업은 충남 홍성군 홍북면 일대 내포신도시에서 모아엘가 1260가구(전용면적 72~84㎡·조감도)를 분양한다. 충남권은 최근 청약 호조를 보이며 새 아파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지역으로 꼽힌다. 모아주택산업 관계자는 “순위 내 청약 마감 단지가 속속 늘어나고 있고 집값도 상승세를 타 주택시장 분위기가 좋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내포신도시는 올해 말까지 82개 공공기관 및 단체가 이전하는 대규모 주거지다. 2020년까지 지식기반형 첨단산업단지가 조성되면 인구 10만 명 규모의 행정·산업·교육 복합도시로 탈바꿈한다.



모아엘가 아파트는 신도시 내에서도 학군·생활편의성이 좋은 편이다. 종로엠스쿨과 제휴를 맺어 단지 안에 영어·수학 학원이 들어선다. 입주민 자녀는 2년간 무료 수강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단지 인근에 근린상업시설이 조성되고 행정타운 옆 중심상업시설과 비즈니스파크가 가깝다. 일부 가구는 집 안에서 용봉산·신경천·홍예공원 등을 감상할 수 있다. 2018년 제2서해안고속도로가 완전 개통되면 교통은 더 편리해진다.



모든 가구에 4베이 설계가 적용돼 채광·통풍이 좋고 전 가구에 ‘ㄷ자형’ 주방 설계가 도입된다. 계약금 정액제, 중도금 무이자 혜택 등이 있다. 분양 문의 1577-1392.



최현주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