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두산중공업 프로젝트D, 서울숲·한강이 코앞 … 안마당처럼

두산중공업이 오랜만에 서울에서 아파트를 분양한다. 서울숲 일대 한강변 스카이라인을 바꿀 초고층 아파트인 프로젝트D(가칭·조감도)다.



 프로젝트D는 서울 성동구 성수동1가 547-1 일대에 지하 3층, 지상 최고 47층 4개 동에 688가구를 짓는다. 전용 25~216㎡형으로 소형에서 대형 펜트하우스까지 다양하다. 이 중 전용 84㎡ 이하가 478가구를 차지한다.



 이 단지는 강변북로 바로 앞에 들어서기 때문에 눈 앞을 가로막는 고층 건물이 없다. 서울숲과 한강시민공원을 내 집 안마당처럼 이용 할 수 있는 게 장점이다.



 강변북로·올림픽대로·동부간선도로·내부순환도로를 타면 서울 도심과 수도권으로 이동이 편리하다. 성수대교를 건너면 압구정동, 영동대교를 지나면 청담동과 연결돼 강남 접근성도 좋다. 여기에 분당선 서울숲역이 약 5분 거리에 있다.



 두산중공업은 VIP들을 위한 호텔식 서비스를 제공하는 명품주거공간으로 만들 계획이다. 특급호텔 못지않은 조식 서비스와 청소·발렛파킹 서비스까지 도입할 예정이다.



 서울 강남구 신사동 도산공원 인근에 분양홍보관 D라운지를 열어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홍보관에서는 상품홍보뿐 아니라 신제품 론칭행사 등 VIP를 대상으로 문화이벤트를 연다. 내년 상반기 분양 예정이다. 분양 문의 02-3442-4747.



황의영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