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JTBC '님과 함께' 부부로 다시 만난 임현식·박원숙 첫 촬영 '사랑과 우정사이'?

[사진 JTBC `님과 함께`]

한 시대를 풍미했던 드라마 ‘한 지붕 세 가족’의 국민부부, 임현식과 박원숙이 부부로 다시 만났다.

1986년부터 94년까지 10여 년간 순돌이 아빠와 엄마로 사랑받았던 두 사람은 JTBC 리얼 재혼 버라이어티 ‘님과 함께’에서 실제 재혼 부부로 출연한다.

첫 촬영은 6일 남해에 있는 박원숙의 집에서 진행됐다. ‘님과 함께’ 관계자는 “20여 년 만에 부부로 만난 두 사람의 분위기는 전과는 사뭇 달랐다. 부부로 오랫동안 연기 호흡을 맞춰왔지만 실제 재혼했다는 생각에 약간 어색하면서도 쑥스러워하는 분위기였다”라고 밝혔다.

JTBC가 공개한 첫 촬영 현장 사진에는 밝게 웃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겨있다. 하지만 함께 첫 촬영이라 약간의 긴장감도 엿보인다.

수 년 전 아내와 사별하며 아픔을 겪었던 임현식은 이혼의 상처가 있는 박원숙을 위해 남자의 힘이 필요한 각종 집안일을 거들기도 하고, 시종일관 특유의 유쾌한 농담으로 분위기를 띄우는 등 그녀의 엔돌핀이 되기 위해 무던한 노력을 했다.

드라마가 아닌 실제 부부로 만난 임현식·박원숙의 리얼 재혼 스토리 ‘님과 함께’는 오는 1월 27일 월요일 밤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