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88cm 11살 농구 선수, 친구들과 농구 시합 하는 모습 보니… ‘깜짝’

188cm 11살 농구 선수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188cm 11살 농구선수’.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188cm 11살 농구선수’라는 제목의 사진 한 장이 올라왔다.



공개된 사진에는 농구 시합을 하고 있는 아이들이 보인다. 그런데 유독 한 사람이 눈에 띈다. 또래보다 월등히 큰 키로 초등부 시합에서 고등학생 선수를 보는 느낌이 든다.



부정경기 논란을 일으킬 법도 한 이 선수는 사실 코트 위의 다른 이들과 마찬가지로 11살이라고 한다. 이 선수의 키는 6피트2인치(약 188cm)이고, 체중은 170파운드(약 77kg)이다.



‘188cm 11살 농구선수’ 사진에 네티즌들은 “188cm 11살 농구선수, 저 나이에 저렇게 크다니”, “188cm 11살 농구선수, 키 커서 좋겠다”, “188cm 11살 농구선수, 실력도 뛰어나겠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188cm 11살 농구선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