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88cm 11살 농구선수 "초등부 경기 중 눈에 띄는 한 사람, 초등학생 맞나"

188cm 11살 농구 선수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188cm 11살 농구선수’.



‘188cm 11살 농구선수’에 대한 네티즌의 관심이 뜨겁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188cm 11살 농구선수’라는 제목으로 사진 한 장이 올라왔다.



공개된 사진에는 농구 시합을 하고 있는 아이들의 모습이 보인다. 그런데 유독 한 사람이 눈에 띈다. 또래보다 월등히 큰 키로 초등부 시합에 투입된 고등학생 선수 같은 느낌을 준다.



부정경기 논란을 일으킬 법도 한 이 선수는 사실 코트 위의 다른 이들과 마찬가지로 11살이라고 한다. 이 선수의 키는 6피트2인치(약 188cm)에 체중은 170파운드(약 77㎏)이다.



‘188cm 11살 농구선수’ 사진에 네티즌들은 “188cm 11살 농구선수, 초등학생이라니 믿기지 않는다”, “188cm 11살 농구선수, 뭘 먹고 자랐기에 저렇게 크나”, “188cm 11살 농구선수, 농구는 당연히 잘할 수밖에 없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188cm 11살 농구선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