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간식에 대한 오해와 진실

친환경·유기농 재료로 만든 간식은 모두 몸에 좋을까. 사람들이 흔히 떠올리는 간식에 대한 오해와 진실을 알아봤다.



치아에 가장 안 좋은 음료가 탄산? 과일주스가 부식 원인 1위

-‘웰빙 간식’은 살 안 찐다?



ⓧ 찐 고구마와 감자, 직접 만든 쿠키와 빵 등이 대표적인 웰빙 간식으로 꼽힌다. 탄수화물 위주의 식품들로 칼로리가 높다. 몸에 좋은 간식이라고 안심하고 먹으면 탄수화물을 많이 섭취하게 된다. 남은 탄수화물은 체지방으로 축적돼 비만으로 이어진다. 녹차로 만든 빵은 살이 찌지 않을 것 같지만 열량이 낮은 것은 아니다. 빵에 들어가는 녹차 가루의 양은 극히 소량이어서 일반 케이크(350㎉)와 칼로리가 거의 같다.



-다크 초콜릿과 밀크 초콜릿은 칼로리 차이가 없다?



ⓞ 다크와 밀크 초콜릿 모두 100g에 500㎉ 정도다. 초콜릿의 주 원료인 카카오는 카카오 매스, 카카오 버터, 카카오 파우더로 나뉘는데 이 중 쓴맛을 내는 것은 카카오 매스다. 다크 초콜릿에 카카오 매스 함량이 높을 것 같지만 실제 함유량은 1/3 정도로 적다. 칼로리의 주범인 카카오 버터의 함량이 절반 이상이다.



-무가당·무당 제품은 당 함유량이 없다?



ⓧ 기존 원재료에 당 성분이 포함돼 있을 수 있다. 당이 0%인 제품은 무당이라고 표시한다. 하지만 무가당·무당 제품에는 설탕 대신 단맛이 나는 첨가물이 들어가기도 한다. 제품 뒷면에 표시된 영양성분표에서 인공감미료가 들어있는지 확인해야 한다. 단맛을 내는 인공감미료로는 아스파탐과 사카린이 대표적이다.



-치아 부식 유발 음료 1위는 탄산음료?



ⓧ 과일주스가 탄산음료 보다 치아 부식을 더 유발한다. 서울대 치의과대학원 진보형 교수팀이 시판 음료 7개 제품을 골라 제품별 산도와 치아 부식 발생 가능성을 측정한 결과다. 음료의 신맛 강도를 나타내는 척도인 ‘적정산도’는 오렌지주스가 18.57㎖로 가장 높았고, 사이다가 1.47㎖로 가장 낮았다.



<유희진 기자 yhj@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