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찬 물 속에서 얼음까지 부둥켜 안고…



































일본 도쿄의 테포주 이나리 신사에서 12일(현지시간) 신도(神道) 신자들이 샅바만 맨 채 물 속에서 얼음을 껴안고 있다. 찬 물 속에서 신자들이 기도를 하고 있다. 신자들이 물에 들어가기 위해 가볍게 몸을 풀고 있다. 100여 명의 신자들이 이번 의식에 참가해 그들의 영혼을 정화하고 한 해동안의 건강을 빌었다. [로이터=뉴스1]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